행복노후
행복송파어르신이 행복한 복합 문화공간
송파구 송파실벗뜨락이 함께하겠습니다

행복소식이달의 책

이달의 책

<우리 마을 뜨락 책방 4월 추천도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24-04-04 16:06 조회56회 댓글0건

본문

<엄마가 되기전에 알았으면 좋았을 것들>

아! 지금 아는 걸 아이가 어릴 때 알았더라면

‘나는 어른이니 어린 너를 완벽하게 보호해 줄 거야!’
아이를 다 키우고 생각해 보니 진짜 웃기는 말이다. 엄마로 처음 태어나서 아무것도 할 줄 모르면서 마치 전부 다 할 줄 안다고 우기는 모양새가 아기와 다를 게 없다. 운이 나쁘게도 아기는 태어나면 보살펴 줄 엄마가 있지만, 이제 처음 탄생한 엄마를 보살펴 줄 이는 없다. 엄마는 스스로 양식을 찾아 먹어야 하고, 걸음마도 혼자 떼어야 한다. 엄마의 말도 스스로 배워야 한다. 엄마의 양식은 뭘까? 엄마의 걸음마는 어떤 모습이지? 엄마가 배워야 하는 말은 뭐지? 아직 엄마가 무엇으로 성장해야 하는지 제대로 알려주는 정보는 찾기 힘들다.


<엄마와 선생님만 모르는 10대 생활백서>

10대 청소년들과 가장 가까이 있으면서, 동시에 가장 멀리 있는 사람이 부모와 교사일지 모른다. 청소년들은 자신의 문제를 부모와 교사에게 말하지 않고 친구나 선배, 인터넷에 털어놓는다. 내 아이의 고민을 엄마만 모르거나, 우리 반 학생의 문제를 선생님만 모르는 일이 생기게 되는 것이다. 이런 괴리감은 아이들을 도대체 이해할 수 없다는 어른들의 불만이나 절망으로 표출된다. 『10대 생활 백서』는 대한민국 10대들이 현재 학업이나 교우관계, 진로문제, 이성교제에 대해 어떤 시각을 가지고 있는지, 어떤 고민을 하고 있는지 가감 없이 생생하게 전달하고 있다. 아이들은 어른들이 생각하는 것만큼 철이 없지도 않고, 반항을 위한 반항을 하지도 않는다. 그들 나름대로 고민 속에서 희망의 길을 찾고 있다. 어른들에게는 10대를 속 깊이 이해할 수 있는 참고서로, 아이들에게는 그들의 눈높이에서 고민을 해결해주는 훌륭한 지침서로 활용될 수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